문제는 법정화폐로 바꾸는데 있다.

가상화폐는 그 생태계 안에서 움직일 때 안정적이다. 블록체인을 운영하고, 채굴자, 풀노드 운영자를 지원하며, 다앙한 DApp을 구동하게 해주는 에너지다. 그런데 이러한 본연의 기능이 법정화폐로 바꾸는 거래소의 활성화로 인해 법정화폐를 벌게 해주는 수단으로 인식되는 부분은 아쉬운 부분이다.

이것은 본질적으로 다양한 DApp이 부재하고 실질적으로 가상화폐를 소비하기 어려운 상황이다 보니 법정화폐로 바꾸어 소비해야 하는 실질적인 문제와 급격한 가격상승으로 인한 투기심리 확산으로 거래소 또는 환전소가 지나치게 많고 과열된 것이 사실이다.

가상화폐 세계에서 가장 강력한 어플리케이션인 ICO마저 토큰을 팔아서 들어온 가상화폐를 회사 운영에 사용하기 위해 법정화폐로 바꾸고 있는데 이 또한 간단히 생각할 문제는 아니다. ICO에 대한 모든 부정적 이미지는 가상화폐 투자를 받는다기 보다 가상화폐를 투자 받아 다시 법정화폐로 바꾸어 사용하는 행태에 있다. 이러한 행태에서는 사실상 가상화폐를 투자 받는 것이 아니라 법정화폐를 투자 받는 것이나 마찬가지라 할 것이다.

가상화폐 생태계는 많은 가능성이 있다. ICO를 통해서 가상화폐를 모으고 이를 기반으로 블록체인을 활성화 하는 앱이 개발되고 유용한 블록체인이 개발되어야 한다. ICO를 통해 모은 가상화폐를 이 가상화폐 생태계를 구축하는데 대부분 사용되어야 할 것이다. 회사 운영이나 개발비등은 성공한 ICO를 기반으로 기존 금융권에서도 조달이 가능할 것이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